​홍보자료

“아슬아슬 건물 외벽 걷고 빠지는 고공체험 VR, 일본에 통했다”

모션디바이스, 일본 대표 게임회사 세가 엔터테인먼트에 VR 어트랙션 공급

2019.02.14

  • 자사 기술 집약된 ‘고공체험 VR’, 세가 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는 ‘세가 프라임트리 아카이케’ 게임센터에 입점

  • 지난해 CA 세가조이폴리스에 납품된 이후 세가 계열사 추가 공급

  • 일본 전역에 200개 이상 운영중인 세가 엔터테인먼트 게임센터에 확장 도입 검토

[사진설명] 일본 세가 엔터테인먼트가 운영하는 ‘세가 프라임트리 아카이케’ 게임센터에 입점된 고공체험 VR

2019년 2월 14일 – VR엔터테인먼트 전문기업 모션디바이스는 자사의 핵심 어트랙션인 ‘고공체험 VR’을 일본 세가 엔터테인먼트(Sega Entertainment)가 운영 중인 게임센터 ‘세가 프라임트리 아카이케’에 공급했다고 밝혔다.

 

세가 엔터테인먼트는 일본 전역에서 200개 이상의 아케이드 게임 센터를 운영중인 일본을 대표하는 게임 회사로, 이번 ‘고공체험 VR’이 공급된 게임 센터는 나고야의 복합쇼핑몰 ‘프라임트리 아카이케’ 3층에 위치한다.

 

일본명 ‘아슬아슬 고소VR’은 건물의 외벽과 공중에 설치된 파이프를 타고 걸어가는 1인 VR 어트랙션으로, 함정을 곳곳에 배치해 현실감과 긴장감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해당 VR 어트랙션은 지난 해 CA 세가조이폴리스가 운영하는 일본 도쿄의 ‘조이폴리스 VR 시부야’에 입점된 바 있으며, 이번에는 세가그룹 계열사인 세가 엔터테인먼트에도 납품하게 됐다.

지금까지 아케이드 게임들로 매장을 꾸렸던 세가 엔터테인먼트는 최근 VR 어트랙션 도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향후 모션디바이스의 VR 어트랙션 라인업을 확보해 일본 전역에 퍼져있는 세가 엔터테인먼트 게임센터에 확장 도입하는 것을 검토 중에 있다.

 

모션디바이스 관계자는 “게임 강국인 일본에 VR 어트랙션을 납품했다는 것은 자사의 기술력을 인정 받았다는 의미”라고 말하며 “일본의 VR 테마파크 시장은 아직 시작 단계로, 세가 엔터테인먼트와 지속적인 관계를 통해 자사의 VR 어트랙션 라인업 확장 도입을 이끌어내 성공사례를 구축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모션디바이스는 올해 국내외 VR 테마파크 사업에 집중할 계획이다. 자체 운영중인 VR 테마파크 ‘콩VR’을 오는 5월 서울 강남지역에 오픈하는 등 국내에서만 10개점으로 확대 할 예정이며, 자사 기술이 집약된 VR 어트랙션의 해외 수출 역시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모션디바이스 소개]

모션디바이스(www.motion-device.com, 대표 이종찬)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VR 게임 콘텐츠 개발, VR 어트랙션 기기 제작 및 VR 테마파크 운영 등 VR 게임 분야 수직통합을 이룬 VR 엔터테인먼트 전문기업이다. 현재까지 14종의 VR 어트랙션(테마파크형 VR 게임) 라인업을 보유하고 있으며, 올해 중 6종의 신제품을 추가 출시해 총 20종의 자체 VR 어트랙션 라인업을 바탕으로 국내외 VR 테마파크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VR 테마파크 ‘콩 VR(KONG VR)’은 잠실 롯데월드몰에 1호점, 해운대에 2호점을 론칭했으며, 2019년 안에 강남점 등 주요 도심지에 10개의 지점을 오픈 할 예정이다. 또한, 일본 세가 등에 자사의 VR 게임을 공급하면서 해외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콩VR_시그니처(상하조합).jpg
대표자명 : 이종찬
법인명 : (주)모션디바이스 
주소 :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부림로 170번길 38, 6층
대표번호 : 070-4025-1516
사업자등록번호 : 140-81-53013
통신판매업번호 : 제 2019-안양동안-0923호

Copyright 2019 Motion-Device All Rights Reserved

  • 페이스 북 사회 아이콘
  • 블로거 사회 아이콘
  • 유튜브 사회 아이콘
  • 인스 타 그램 사회 아이콘